베이징 공항 에서 스탑오버... 그런데 웬만하면 공항환전은 하지마세요!!

 

 

파리에서 북경경유하여 김포로 돌아오는 일정이었습니다.

북경에서 바로 트랜짓 하려다가 6시간 정도의 여유가 있어, 나갈수 있을까 라는 의문을 제기 하면서

일단 부딪혀 보기로 함(베이징의 경우 72시간의 무비자 입국가능). 내 앞에 있던 일본 사람들은 캔슬되었는데... 이유는 정확히 모르겠지만... 시간이 촉박했던지... 그냥 싫었던지~ 아무튼 내 차례가 되었는데~ 비행기 시간을 확인한 뒤 Are you Sure?? 이라고 물었고... 난 가능하다라고 대답했습니다~

아무튼 6시간 정도의 여유가 있으면 관광비자 없이도 입국이 가능하다라는 결론이 나왔습니다.  

 

계획에 없던 일정이라~ 공항철도 타려면 환전이 필요했는데... 환전을 하고 수수료 보고 깜짝 놀랬네요~

 

20파운드를 위안화로 바꾸는데... 수수료가 60위안 가져가 버렸네요~ 이건뭐 사채도 아니고~ 어떨결에 환전하고 잠시 멘붕왔었습니다.

베이징 경유해서 잠시 둘러볼꺼라면 약간의 위안화 미리 환전하시던지, 챙겨가세요~

그리고 베이징 경유하시는분은 6시간 이상 대기하시면, 나갔다 오셔도 됩니다.

저희 일행은 시간이 빠듯할 듯 해서~ 천안문은 포기하고 공항철도 내렸던 곳에서 쇼핑하고, 베이징덕 먹고 놀았는데...

6시간이면 천안문 까지 갔다와도 괜찮을 뻔 했네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아시아 중국 | 북경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원호씨와 함께하는 감성여행 원호씨와 함께하는 감성여행

서안은 수천년동안  이어져온 도시의 다양함 들이 공존하는것 같아 보였습니다.
서안의 중심지라고 볼 수 있는 종루의 모습입니다. 


근처 쇼핑몰의 모습이네요.
경찰서 모습이네요. 빨간 이층건물이 고즈넉하게 카페하나 해도 될 듯합니다.
계획도시 답게 사방으로 쭉뻗은 도로들이 시원해 보이네요.
서안은 중국의 역사를 그대로 보여주면서, 과거와 현재가 조화를 이루는 것 같습니다.

이제 서안을 뒤로해 봅니다.
밤늦게 상해에 도착해서 하루 숙식을 취한뒤 다음날 부산으로 도착했습니다.

차창 밖으로 시원한 모습들이 보이네요.

상해에 와서 아무것도 못하고 잠만자고 가네요.
상해기념으로 공항까지 가는 자기부상열차 올려봤습니다.

7일간 음식때문에 힘들기도 했었지만, 감사하게도 좋은 기억들로 남을 귀한 시간이었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원호씨와 함께하는 감성여행 원호씨와 함께하는 감성여행


서안에서 가장 유명한 곳이 병마용일 겁니다.
저는 피곤해서 못갔지만 다른 일행들이 갔다왔었습니다.

병마용은 TV로  많이봐서 꼭 가야된다고는 생각안했었는데...지나고 나니 아쉽기도 하네요.

이곳은 당나라때의 측천무후릉입니다. 측천무후는 예전에 대조영 드라마에서도 나왔던 기억이 나네요.
이곳은 서안에서도 조금 떨어져 있어 찾아가기가 불편합니다. 저희숙소가 근처에 있어서 가 볼 기회가 생겼습니다. 
아침일찍 올라갔기 때문에 사람들이라고는 저희 일행들 밖에 없었습니다.

그 규모나 크기만 보아도 혀가 내둘러지더군요.
여기서 부터 뒤에보이는 산 전체가 무덤이라고 합니다. 발굴할려구 해도 엄두가 안 난다고 하네요.
미국에서 발굴하자고 제안했지만, 중국이 거절했다는 얘기도 있구요.
그때당시 얼마만큼의 권력을 휘둘렀는지 감이 오더군요.
아침일찍 이곳을 방문했습니다. 여기까지 올라오는 데만도 한참 걸렸는데... 무덤은 산꼭대기에 있다고 해서
중간쯤 가다가 그만 포기해 버렸습니다.

당고종... 쓰여있는 비석앞에서 한 장 찍어봤습니다.

무자비는 측천무후가 비석에 아무런 글씨도 적지 말라고 해서 세운비 입니다.
자기업적을 후세 사람들에게 평가받기 위해서 글씨를 적지 말라고 했다고 하는데요, 정말 대단한 여자임에 틀림없습니다.

 다음에는  마지막으로 서안시내 사진 몇 장 올리고  중국 일정을 마무리 하겠습니다.

                                                                       

                                                                              to be continued...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원호씨와 함께하는 감성여행 원호씨와 함께하는 감성여행

산시성에 위치한 서안은 수천년의 역사를 간직한 대도시 답게 다양한 볼거리가 있었습니다.
마지막으로 서안에서의 일정을 올려볼까 합니다.

밤기차로 란주을 출발해서 아침에 서안역에 도착했습니다.
서안에서의 유명한 도교사원을 방문했습니다.
향냄새를 싫어해서 그랬었지만, 중국식 정원의 아름다운 모습을 볼 수 있었습니다.

들어가는 입구는 중국 옛날 물건을 파는 상점들 이었습니다.




밤에는 서안에서 유명한 대안탑 분수대로 갔습니다.
대안탑은 당나라 때인 700년경에 세워진 탑이라고 합니다.
대안탑은 앞으로 해서 분수광장이 있고, 밤8시부터해서 분수쇼를 했습니다. 

많은 사람들이 분수쇼가 시작되기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대안탑 분수광장 규모는 엄청났습니다. 굉장히 재미있고 색다른 경험이었습니다.

대안탑 분수 동영상 같이 올려봅니다.

                                                      

                                                                           to be continued...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원호씨와 함께하는 감성여행 원호씨와 함께하는 감성여행


우리가 도착한 다음날이 운이 좋게도 라브랑스에서 축제가 있는 날이었습니다.
운이 좋았다고 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이번에는 라브랑스 사진과 축제 모습을 담아보았습니다.

라브랑스의 전체적인 모습입니다. 마치 동화속 마을을 보는 듯한 느낌을 주네요.
가장 중심이 되는 길로 보입니다. 아스팔트 보다 흙길이 더 정감있어 보입니다.

이 통을 한 바퀴 돌리면 경전을 한 번 읽은 것이라고 하네요. 
어디서나 이 통을 돌리는 모습을 볼 수 있었습니다. 
사람들이 기도하는 모습도 자주 볼 수 있었습니다.
라브랑스 주변의 모습들을 담아보았습니다.
골목골목 다닐때마다 미로같이 재미있었고, 다양한 모습들을 발견 할 수 있었습니다.

 

황금으로 만든 사원의 모습이네요. 말로만 듣던 진짜 금으로 만든 사원도 보았습니다.
여기 사람들은 대부분 가난한 사람들인데... 자신의 수입의 5/10를 드린다고 하네요.
저의 관점에서 보자면 안타까운 마음도 들었습니다.

이 곳에서 승려가 되기 위해 공부를 하는 친구를 만났는데... 활달하고 재미있었습니다.
여기서 승려는 거의 상위계층에 속한다고 봐도 됩니다.
재미있었던 것은 이 친구 가방이 폴로였으며, 핸드폰으로 통화를 하더군요.
저 나이때는 해보고 싶은 것도 많을건데... ... 암튼 재미있었습니다.  

라마댄싱 축제 현장으로 가보겠습니다.

많은 사람들이 모였습니다. 취재진도 보이고, 외국인들도 있더군요. 
 이 춤은 우리나라 전통적인 춤과도 비슷해 보였습니다.
열심히 구경하던 꼬맹이들과 해바라기씨도 나눴습니다.

마지막으로 축제가 끝나고 이 친구들과 사진 한 컷 찍었습니다.
오른쪽 여자분이 앞에 편에서 소개했던 영화배우 할아버지의 손녀입니다. 옆에 두명은 친구구요.
정리하면서 라브랑스에서의 시간들은 이렇게 마무리 해야겠네요.

아!! 그리고 에피소드 하나 얘기하자면 여기 승려분들 길가다가 골목 같은곳에서 앉은 자세로 그냥 볼 일을 보시더군요.
승려복이 가려주니깐... 별 문제는 없었지만... 그래도 엄청 민망했습니다.
암튼 재미있는 모습이었습니다.

                                                                          
                                                                             to be continued...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원호씨와 함께하는 감성여행 원호씨와 함께하는 감성여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