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안은 수천년동안  이어져온 도시의 다양함 들이 공존하는것 같아 보였습니다.
서안의 중심지라고 볼 수 있는 종루의 모습입니다. 


근처 쇼핑몰의 모습이네요.
경찰서 모습이네요. 빨간 이층건물이 고즈넉하게 카페하나 해도 될 듯합니다.
계획도시 답게 사방으로 쭉뻗은 도로들이 시원해 보이네요.
서안은 중국의 역사를 그대로 보여주면서, 과거와 현재가 조화를 이루는 것 같습니다.

이제 서안을 뒤로해 봅니다.
밤늦게 상해에 도착해서 하루 숙식을 취한뒤 다음날 부산으로 도착했습니다.

차창 밖으로 시원한 모습들이 보이네요.

상해에 와서 아무것도 못하고 잠만자고 가네요.
상해기념으로 공항까지 가는 자기부상열차 올려봤습니다.

7일간 음식때문에 힘들기도 했었지만, 감사하게도 좋은 기억들로 남을 귀한 시간이었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원호씨와 함께하는 감성여행 원호씨와 함께하는 감성여행


서안에서 가장 유명한 곳이 병마용일 겁니다.
저는 피곤해서 못갔지만 다른 일행들이 갔다왔었습니다.

병마용은 TV로  많이봐서 꼭 가야된다고는 생각안했었는데...지나고 나니 아쉽기도 하네요.

이곳은 당나라때의 측천무후릉입니다. 측천무후는 예전에 대조영 드라마에서도 나왔던 기억이 나네요.
이곳은 서안에서도 조금 떨어져 있어 찾아가기가 불편합니다. 저희숙소가 근처에 있어서 가 볼 기회가 생겼습니다. 
아침일찍 올라갔기 때문에 사람들이라고는 저희 일행들 밖에 없었습니다.

그 규모나 크기만 보아도 혀가 내둘러지더군요.
여기서 부터 뒤에보이는 산 전체가 무덤이라고 합니다. 발굴할려구 해도 엄두가 안 난다고 하네요.
미국에서 발굴하자고 제안했지만, 중국이 거절했다는 얘기도 있구요.
그때당시 얼마만큼의 권력을 휘둘렀는지 감이 오더군요.
아침일찍 이곳을 방문했습니다. 여기까지 올라오는 데만도 한참 걸렸는데... 무덤은 산꼭대기에 있다고 해서
중간쯤 가다가 그만 포기해 버렸습니다.

당고종... 쓰여있는 비석앞에서 한 장 찍어봤습니다.

무자비는 측천무후가 비석에 아무런 글씨도 적지 말라고 해서 세운비 입니다.
자기업적을 후세 사람들에게 평가받기 위해서 글씨를 적지 말라고 했다고 하는데요, 정말 대단한 여자임에 틀림없습니다.

 다음에는  마지막으로 서안시내 사진 몇 장 올리고  중국 일정을 마무리 하겠습니다.

                                                                       

                                                                              to be continued...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원호씨와 함께하는 감성여행 원호씨와 함께하는 감성여행

산시성에 위치한 서안은 수천년의 역사를 간직한 대도시 답게 다양한 볼거리가 있었습니다.
마지막으로 서안에서의 일정을 올려볼까 합니다.

밤기차로 란주을 출발해서 아침에 서안역에 도착했습니다.
서안에서의 유명한 도교사원을 방문했습니다.
향냄새를 싫어해서 그랬었지만, 중국식 정원의 아름다운 모습을 볼 수 있었습니다.

들어가는 입구는 중국 옛날 물건을 파는 상점들 이었습니다.




밤에는 서안에서 유명한 대안탑 분수대로 갔습니다.
대안탑은 당나라 때인 700년경에 세워진 탑이라고 합니다.
대안탑은 앞으로 해서 분수광장이 있고, 밤8시부터해서 분수쇼를 했습니다. 

많은 사람들이 분수쇼가 시작되기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대안탑 분수광장 규모는 엄청났습니다. 굉장히 재미있고 색다른 경험이었습니다.

대안탑 분수 동영상 같이 올려봅니다.

                                                      

                                                                           to be continued...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원호씨와 함께하는 감성여행 원호씨와 함께하는 감성여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