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이페이 이야기(Taipei Story)(11)-핑시선(平溪線)여행, 징통(菁桐), 핑시(平溪), 스펀(十分)

 

2012.08.11~08.18

 

스펀에서 사람들이 등불에 소원을 적어 날리고있다.

다음으로 도착한 곳은 핑시, 철길을 따라 마을이 들어서서 인지 여기도 대부분 역을 주변으로 둘러봤다!! 갈때와 달리 열차시간표를 확인할 수 있었고, 40분정도의 여유가 생겼다.

철길과 마을이 자연스레 어우러져 있는 모습들이 보기좋았다!! 이후에 갔던 내친구는 이 철길을 끝까지 갔다오는 도중에 열차가 오는 바람에 한바탕 난리를 쳤다고 한다!! 그래도 열차가 천천히 다니기 때문에 사고 날일은 없지만, 그래도 조심하시길~~

핑시에 온 기념으로 인증샷 남기고~ 동네 한바퀴하러 출발~ 해본다!!

일찍도착해서 그런지 동네는 아직 여유로웠지만, 한적했던 마을이 오후가 되면 시끌벅쩍 해진다고 한다.

여기도 등불축제로 유명해서 그런지 등불만드는 가게들이 여기저기 있었다. 그리고  꼬지집에 사람들이 줄서있길래 먹어봤는데~ 맛은 뭐 우리길음식이랑 비슷했다. 내가 보기엔 그냥 대충 구으면 될것같은데 아저씨만의 독특한 방법으로 굽느라 시간이 꽤 걸렸다~!!

예전에 내가보던 여행잡지 대만편에 여기장소가 찍혔던 기억이 났다!! 아~ 여기였구나 싶어 얼른 셔터를 눌렀다!! 조금은 이국적인 사진포인트~ 우리나라랑 비교할때 오염되지 않은 하천이라서 더 괜찮았다!!

 스펀으로 출발하기전 역대합실에서~ 아이들 아이스크림이 맛있어보일 뿐이고~

열차타고 스펀에 도착!!

다들 등불에 소원을 담아 날리고 있다!!

스펀폭포가려다가 너무더워 가다가 결국엔 포기하고, 다리있는 곳에서 인증샷!!

다시돌아와서 스펀주변모습들 담아봤다!!

다시 루이팡역으로 돌아와~ 진과스랑 지우펀 가기전에 웰컴마트들려 잠깐 구경~ 뭘살지몰라~ 그냥 마음에 드는걸로~

암튼 일찍 출발한 탓인지 일정은 늦어지는거 없이 잘 소화했다!!

루이팡역에서 진과스 까지는 20분정도 소요되며, 가는버스는 역에서 나와 찻길건너 웰컴마트 앞에서 진과스행 버스타고 종점까지 가면된다.  다시 오후부터는 진과스, 지우펀 일정시작!!!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아시아 대만 | 타이페이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원호씨와 함께하는 감성여행 원호씨와 함께하는 감성여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