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이징 공항 에서 스탑오버... 그런데 웬만하면 공항환전은 하지마세요!!

 

 

파리에서 북경경유하여 김포로 돌아오는 일정이었습니다.

북경에서 바로 트랜짓 하려다가 6시간 정도의 여유가 있어, 나갈수 있을까 라는 의문을 제기 하면서

일단 부딪혀 보기로 함(베이징의 경우 72시간의 무비자 입국가능). 내 앞에 있던 일본 사람들은 캔슬되었는데... 이유는 정확히 모르겠지만... 시간이 촉박했던지... 그냥 싫었던지~ 아무튼 내 차례가 되었는데~ 비행기 시간을 확인한 뒤 Are you Sure?? 이라고 물었고... 난 가능하다라고 대답했습니다~

아무튼 6시간 정도의 여유가 있으면 관광비자 없이도 입국이 가능하다라는 결론이 나왔습니다.  

 

계획에 없던 일정이라~ 공항철도 타려면 환전이 필요했는데... 환전을 하고 수수료 보고 깜짝 놀랬네요~

 

20파운드를 위안화로 바꾸는데... 수수료가 60위안 가져가 버렸네요~ 이건뭐 사채도 아니고~ 어떨결에 환전하고 잠시 멘붕왔었습니다.

베이징 경유해서 잠시 둘러볼꺼라면 약간의 위안화 미리 환전하시던지, 챙겨가세요~

그리고 베이징 경유하시는분은 6시간 이상 대기하시면, 나갔다 오셔도 됩니다.

저희 일행은 시간이 빠듯할 듯 해서~ 천안문은 포기하고 공항철도 내렸던 곳에서 쇼핑하고, 베이징덕 먹고 놀았는데...

6시간이면 천안문 까지 갔다와도 괜찮을 뻔 했네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아시아 중국 | 북경
도움말 Daum 지도
Creative Commons License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원호씨와 함께하는 감성여행 원호씨와 함께하는 감성여행

안녕!! 나고야!!(7) - 오스카논 그리고 일본음식

 

오스카논을 방문했던게 둘째날 정도였는데... 마지막 일정으로 포스팅을 하게 되었다.(중간에 빼먹어버림)

오스카논은 숙소를 옮기면서 근처에 있어 방문했었는데... 아침일찍 방문해서 그런지 한산하고 조용했다.

도심중간에 위치하고 있고, 오픈되어있어 그런지 공원같다는 느낌도 받았다.

아무튼 오스카논 둘러본 사진과 일본에서 먹었던 음식 몇가지를 올려볼까한다.

오스카논으로 가는길에 육교위에서 한 컷~

오스카논의 모습

지나가는 길에 있어서 들렸지 시간을 들여서 찾아가기에는 쫌 그렇다~ 근처에 오스시장이 있어서 일본시장을 방문할 때 지나가다 잠시 들러서 보는정도면 될 듯하다.

나도 오스시장 구경하다가 일본과자 한보따리 득템했었는데... 진짜 맛있었음...


 

오스카논은 여기서 마무리 하고 나고야에서의 먹었던 음식사진 몇 장 올려본다.

일본식 카레우동가게 였었는데... 오아시스21근처에 있었다.

둘러보다가 NagoyaBurossa빌딩 지하였었는데...맛있었던 기억이 있어서 포스팅해본다.

구글지도에서(ラグナヴェール NAGOYA)

검색 여기빌딩 지하에 이곳말고도 몇군데 식당이 있었는데... 다 맛있어보였음

 

비행기타러가기전에 나고야역에서 점심을 해결하고자 이리저리 둘러보다가 나고야역 반대편에 있는 미들랜드 스퀘어에서 일본벤또로 점심해결 이때 환율기준으로 2만원정도였던것 같았는데... 아무튼 푸딩까지 깔끔하게 한끼해결했다.

웃겼던건~ 반찬을 저렇게 조금 줘놓고는 내가 더달라고 하니깐... 반찬 리필을 안해주더군.... 그래서 또한번 문화충격ㅋ

아무튼 나름 돈아낄려고 제대로 된 밥은 이게 첨이자 마지막이었다.

이제다시 나고야역에서 츄부국제공항가는길...

일정을 마무리 하면서 짧지만 알찬여행이었다는 평가를 내리고 싶다.

안녕!! 나고야!!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Creative Commons License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원호씨와 함께하는 감성여행 원호씨와 함께하는 감성여행

안녕!! 나고야!!(6) - 노리타케숲(Noritake Garden)

 

도심속에 쉽을 찾을수 있었던 노리타케 숲을 둘러보는 것으로도 기분이 좋아졌다.

여행내내 무거웠던 내 필름카메라를 꺼내 노리타케 숲의 여유로움들을 담아봤다.

개인적으로 보고 있으면 기분좋아지는 사진이다.  왜인지는 사진을 보시면 아실듯하다.

노리타케숲을 가려고 지하철에서 내려 조금 헤맸었었는데.... 이정표를 발견하고 기분이 좋아졌다.

 

 

 

노리타케숲안에 위치한 카페테라스에서 잠깐 쉬다가 한 컷!!

노리타케숲은 예전의 공장부지를 공원으로 꾸민곳이라 그런지... 여기저기 그런 흔적들을 담을수 있었고, 그 느낌이 더 마음에 들었다.

 

 

노리타케숲은 개인적으로 사진찍기에 정말 좋은곳인것 같다라는 생각이 들었다. 사진 구도 잡기도 좋구, 깔끔하게 정리도 잘 되어있구, 아무튼 개인적으로 이곳이 무척 마음에 들었다.

노리타케숲을 둘러보고 걷는것도 나쁘지 않는것 같아서 나고야역까지 걸어가봤다. 

 

노리타케 숲은 나고야 일정중에서 여유롭게 셔터를 눌렀던 곳이었고, 이런공원이 집근처에도 있었으면 좋겠다라는 생각이 들었다. 글을 포스팅하면서 빨리 봄이와서 공원에 나가 책한권, 커피한잔 누리는 즐거움이 빨리 찾아오면 좋겠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아시아 일본 | 나고야
도움말 Daum 지도
Creative Commons License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원호씨와 함께하는 감성여행 원호씨와 함께하는 감성여행

안녕!! 나고야!!(5) - 나고야성

 

나고야 일정가운데 둘러보았던... 나고야성을 포스팅해 봅니다.

 

 

나고야성은 예전에 고베 히메지성 방문한 이후로 두번째로 방문하는 일본성이다.

숙소를 이동하는 중간에 방문한 관계로 나고야성에 도착해서 짐을 맡기는 보관함을 이용하려 했으나 내 돈만 잡아먹고 열리지 않았고, 주변에 관리인도 없어서 결국, 무거운 짐을 들고 나고야성 꼭대기까지 오르락 내리락 암튼 이날 땀 많이 흘렸던 기억만 난다.

나고야성을 방문했을때 한국 단체 관광객들이 많았는데... 단체관광이나 출장으로 와서 들렸다 가는것 같았다. 그래서 둘러보면서도 한국말을 쉽게 들을수 있었다. 예전에 히메지성이 무척이나 인상깊었었는데... 나고야성을 방문한 날은 덥기도 했고, 공사중이라... 그다지 깊은 인상을 받지는 못했다. 그리고 보수공사하는 것 같았는데... 성자체가 문화재인데... 콘크리트로 채우는 것을 보고... 약간 의아하다는 느낌도 들었었다. 그래도 성 맨 꼭대기까지 올라가서 둘러보았던 나고야의 광경은 시원했다.

 

 

나름 포토존이었던것 같았는데... 한국분들이 사진 많이 찍으시길래 한 장 부탁해서 찍어봤다.

 

나고야성은 나고야에 왔으면 가장 중요한 유적지를 방문해 본다는 느낌으로 둘러보면 될 것 같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아시아 일본 | 나고야
도움말 Daum 지도
Creative Commons License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원호씨와 함께하는 감성여행 원호씨와 함께하는 감성여행

안녕!! 나고야!!(4) - 아츠다 신궁 

 

 

나고야 아츠다 신궁에 들러서 둘러보았다!

잠깐 둘러본거라~ 사진으로만 몇 장 남겨봤다~ 3대신궁중 하나라는 사실만 알고 갔던터라~

별다른 정보도 없었는데~ 신궁구경하면서~ 일본적인 모습을 볼 수 있었던 시간이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아시아 일본 | 나고야
도움말 Daum 지도
Creative Commons License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원호씨와 함께하는 감성여행 원호씨와 함께하는 감성여행

티스토리 툴바